완주군 아동들, 영화 직접 제작한다!

📰   관련 기사
“완주군, 아동권리영화제 영화제작 아동·청소년 워크숍”   전북일보 (2020.07.27)

완주군, 아동권리영화제 영화제작 아동·청소년 워크숍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완주군 아동들이 꿈과 삶을 주제로 한 영화를 직접 제작한다. ‘아동친화도시 2.0’중장기 기본계획에 따라 추진하는 ‘아동권리영화제’ 운영에 본격 나선 것이다.

완주군 관계자는 27일 “최근 아동권리영화 제작에 참여한 32명의 아동 청소년들에 대해 워크숍을 실시했다. 기획과 촬영장비 사용법 등도 익히도록 했다.”며 “8월 1일에는 스토리보드 기획, 8월 8일에는 본격 촬영 등 일정을 거쳐 9월 5일 최종 완성작을 내놓을 계획이다.”고 밝혔다.

아이들이 제작하는 영화는 아동의 삶과 꿈, 권리를 주제로한 것으로 완주군과 완주미디어센터가 협력한다. 영상제작 전문가 6명이 영상기획, 연출, 촬영 등 영상제작의 모든 과정에서 아이들과 호흡을 함께한다.

아동권리영화제는 유엔아동권리협약 13조 ‘표현의 자유’에 따라 자신에게 영향을 미치는 다양한 문제를 영화로 표현해내는 활동이다.

완성된 영화는 9월 19일 완주군청 일원에서 열리는 아동청소년권리축제에서 상영되며, 제작된 모든 영화는 전 세계 아동이 참여하는 2020년 암스테르담 국제 다큐멘터리 영화제(IDFA)의 The one Minutes Jr. Awards에 출품한다.

문명기 교육아동복지과장은 “완주군만의 특화된 사업인 아동권리영화제에서 아동·청소년이 맘껏 자신의 삶, 꿈, 권리를 배우고 표현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되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출처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http://www.jjan.kr)

×